그럼 우린 납세 거부한다. 이거 어떨까요?



예산을 지들 맘대로 편성하는데 거기 왜 돈을 내야 할까요?

'차한잔의 여유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임진년을 맞으며  (1) 2012.01.01
시크릿 가든  (1) 2011.01.19
우리 돈을 지들 맘대로?  (0) 2010.12.09
뉴튼의 한탄  (0) 2010.11.15

Posted by mojiry